상단여백
HOME VR앱 리뷰 게임 VR
고전게임 페이퍼보이, VR로 재탄생자전거 타며 신문 배달
이승제 기자 | 승인 2016.12.20 12:30

아타리에서 개발돼 세계적인 흥행을 이끌어 냈던 '페이퍼보이'가 VR로 재탄생한다. 1985년 신문을 배달하던 소년은 이제 건장한 청년이 된 모양이다. 이제 '페이퍼보이'가 아니라 '페이퍼두드'가 돼 신문 배달에 나선다.

더 타일러그룹이 개발중인 신작 '페이퍼두드VR'은 자전거를 타고 동네를 돌아다니면서 신문을 배달하는 게임이다. 그렇다고 고전게임처럼 패드로 조작하는 것은 아니다.

유저는 실제로 자전거에 탑승하고 오큘러스 리프트를 낀 다음 게임을 플레이 한다. 발을 구르면 가상현실 상 캐릭터가 자전거를 타고 움직이기 시작한다. 온 동네를 신나게 돌아 다니다가 특정 집을 발견하면 이제 신문을 배달하면 된다.

던지는 방법은 간단하다. 마치 신문을 던지는 듯 손을 휘저으면 신문이 날아다는 식이다. 특정 장소를 잘 겨냥해 손을 휘저으면 키넥트가 이를 체크해서 신문을 던져 준다. 이렇게 정해진 경로를 다니면서 신문을 배달하는 것이 목표다.

게임은 '페이퍼보이'를 오마주해서 탄생했다. 다만 실제 자전거를 탄다는 점에서 차이는 분명한 것 같다. 보다 재미있게 자전거 운동을 즐길 수 있는 시스템으로 향수를 자극하는 한편 건강을 챙길 수 있는 프로젝트로 보인다.
 



이승제 기자  duke@khplus.kr

<저작권자 © VR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KGC2017 #1] VR사운드 장규식 대표 "3D사운드 서서히 보급 중 VR시장 준비해야"3D 360도 VR 카메라 ‘투아이즈 VR’, CES 2018 혁신상 수상PSVR 대응, ‘신차원게임 넵튠 VIIR’ 한글판 오프닝 영상 공개몬스터VR 겨울맞이 'VR 눈싸움' 즐기러 오세요

이승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경향플러스 서울시 구로구 구로 3동 222-7번지 코오롱디지털타워빌란트 908호  |  대표전화 : 02)837-9351
등록번호 : 서울, 아03977  |  등록일자 : 2015년11월9일  |  제호 : VRN
발행인 : 장인수  |  편집인 : 안일범  |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안일범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일범
보도자료 : nant@khplus.kr  |  사업제휴: nant@khplus.kr  |  광고문의 : nant@khplus.kr  |  독자제보 : vrn@vrn.co.kr
Copyright © 2017 VRN.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