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VR앱 리뷰 게임 VR
[HTC VIVE] 화끈한 닌자 액션 '사이렌토 VR'
안일범 기자 | 승인 2016.12.22 18:30

한손에는 칼, 한손에는 총을 꼬나 들고 적진에 잠입한다. 삼엄한 경비속에서 유저는 닌자로 분해 적들을 섬멸하는 임무를 받는다. 아군을 발견하고 멀리서 칼을 들고 날아오는 적들을 상대로 검을 든다. 마치 '무사 쥬베이'라도 된 양 통쾌하게 몸통을 가르면 시체가 종잇장 처럼 날아 간다. 선혈이 낭자하는 닌자 액션 '사이렌토 VR'다.

'사이렌토 VR'는 싱가폴의 한 인디게임 개발팀이 제작한 게임이다. 아직 얼리스테이지 단계로 추가 콘텐츠를 개발하던 도중 개발비가 필요해 사전 공개하게 됐다고 개발팀은 말한다.
게임은 한마디로 말해 '불릿트레인'이나 '로우데이터'의 '사무라이 버전'을 보는 듯 하다. 그렇다고 해서 에도시대 처럼 과거로 돌아가는 것은 아니고 근미래 일본을 배경으로 하는 게임이다. 게임상에서 유저는 수리검을 던지고 칼로 써는 동작을 이어나가면서 적진을 섬멸한다.

​다수 적이 등장해서 위험하다면? 시간을 느리게 가도록 만든 다음에 아크로바틱 액션을 즐겨 보자. 양손을 겹쳐 검기를 날리는 것과 같은 스킬들을 충분히 활용한다면 한방에 우수수 나가 떨어지는 적들을 구경하면서 짜릿한 쾌감을 느길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소위 '칼질'이 어렵다면 다른 방법도 있다. 게임의 배경은 근미래. 덕분에 닌자지만 '총'을 쓸 수 있다. 양손에 권총을 들고 적을 향해 난사해보는 것도 나쁘지 않은 선택이다.


지금까지 VR게임들이 주로 로봇을 소재로 한 만큼 피튀기는 게임이 잘 없었다는 점을 파고들어 '하드코어'한 게임을 만들어 냈다는 점이 주목할만하다.


또 다른 특징으로는 RPG개념을 도입해 캐릭터가 성장한다는 점. 게임에 데미지 등이 뜨도록 만들어 보다 강력한 무기를 발견하고 캐릭터를 레벨업할 수 있도록 하는 시스템이 개발 중이다. 새로운 적들을 추가하고 던전을 늘려 나가는 등 후속 개발을 진행할 예정이다.

22일 현재 오픈 가격으로는 2만 1천원 추후 2만7천원까지 가격을 올릴 예정이라고 개발팀은 밝혔다.

올해 크리스마스에 해볼만한 VR게임을 찾고 있다면 이 게임이 나쁘지 않은 선택이 될 것으로 보인다.

안일범 기자  nant@khplus.kr

<저작권자 © VR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GPM 박성준 대표 "함께하는 문화가 VR대중화 이끌 것"스코넥 최정환 부사장 "VR시장은 3년뒤 1차 성장기, 게임개발자들에게 기회 돌아올 것"IGS 최광수 팀장 "시각적 효과와 멀미, 몰입도간 균형 잡은 개발 필요"VR사운드 장규식 대표 "3D사운드 서서히 보급 중 VR시장 준비해야"

안일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경향플러스 서울시 구로구 구로 3동 222-7번지 코오롱디지털타워빌란트 908호  |  대표전화 : 02)837-9351
등록번호 : 서울, 아03977  |  등록일자 : 2015년11월9일  |  제호 : VRN
발행인 : 장인수  |  편집인 : 안일범  |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안일범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일범
보도자료 : nant@khplus.kr  |  사업제휴: nant@khplus.kr  |  광고문의 : nant@khplus.kr  |  독자제보 : vrn@vrn.co.kr
Copyright © 2017 VRN.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